• 3분연구소
  • 아이라이크스폰서애드

뉴스 홈 > 소셜

  • 확대
  • 축소

제이쓴이 홍현희와 결혼 결심한 반전 이유

제이쓴이 홍현희와 결혼하게 된 특별한 이유가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9일 방송된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에는 제이쓴, 홍현희 부부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제이쓴은 "10월이 결혼 1주년이다"라며 "아직 1년이 안 됐다"고 말했다. 그러자 홍현희는 "잘 버텼다"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홍현희는 "주위에서 진짜냐, 진짜 행복한 게 맞냐고 했다"며 "버틴다고 표현하는 게 맞는 것 같다"고 너스레를 떨었고, 제이쓴은 "코드가 맞아서 결혼을 쉽게 한 거다"라고 덧붙였다. 제이쓴에게 홍현희에 대한 첫인상을 물어보자 제이쓴은 "구렸다"고 센 농담을 던졌고, 당황한 송은이는 "9였다는 거다. 첫인상 10점 만점에 9였다는 거다"라고 수습했다. 제이쓴은 "9점 맞다"고 인정했다.

홍현희는 "결혼도 못 할 것 같고, 인생도 잘 안 풀려서 개그맨 김영희와 함께 가게를 내려고 했다. 그런데 인테리어 디자이너로 제이쓴을 소개받았다"고 둘의 첫 만남을 회상했다. 이어 제이쓴은 "김영희에게 인테리어 부탁을 받아서 갔더니 홍현희가 '누나가 밥 사줄게', '누나가 돈 다 낼게'라고 하더니 헤어질 때도 손바닥을 긁은 장난을 하더라"고 말했다.

제이쓴은 먼저 프러포즈를 하게 된 계기에 대해서도 "와이프 같은 인간 형태는 처음 봤다"며 "짜장면을 얼굴에 다 묻히고 먹고, 콧물이 나와도 신경 안 쓰는 털털한 모습이 매력적이었다"고 설명했다. 그는 "처음에는 과하다고 느꼈지만 그런 모습이 되게 매력 있었다. 예쁘게 먹었으면 매력 없었을 거다"고 말했다. 또한 제이쓴은 빨리 결혼했다는 말에 "6개월 만에 결혼했다. '제이쓴이 얼마 받았다더라'는 댓글도 있었다"고 말해 웃음을 줬다.

이에 네티즌들은 "진짜ㅋㅋ천생연분이다", "둘이 너무 잘 어울려 귀여워" 등 반응을 보였다.

[더팩트 | 이효주 기자 ] hyojurish@tf.co.kr

<사진 =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 영상 캡처>

주요 뉴스

    3분 연구소